안녕하세요? 울산심리상담센터 마이스토리입니다. 저는 남들과는 다르게 특별히 잘하는게 없어요. 너무 평범해서 걱정이에요. 너무 평범하다 보니 사람들 사이에서 존재감이 없어요. 이것도 극복이 가능할까요? 저희 마이스토리 울산센터에 방문해 주신 분들 중 잘하는게 없어서 타인에 비해 존재감이 없다고 믿으시는 분들께서 많이 하시는 질문입니다.

보통 이런 사례의 분들은 자신감과 자존감이 부족하신 경우가 많고 처음부터 나는 부족하니까! 와 같은 말이나 생각을 가장 먼저 하십니다. 즉 이겨 놓고 싸우는게 아닌 져 놓고 싸우는 것이죠. 그렇기에 항상 부족할 수 밖에 없고 남들에 비해 나 자신이 초라해 보일 수 밖에 없습니다. 그 이유는 바로 나 자신이 나 스스로를 부족하다고 생각하니까요.

그러나 울산심리상담센터 마이스토리는 이런 생각을 가지고 계신 여러분들께 의문을 던져봅니다., '과연 그게 사실인지를... 정말로 여러분들만의 장점과 잘하는 것이 없다고 생각하고 계신지'를 말이죠. 지금까지 살아온 내 삶을 쭉 돌아세요. 그리고 생각하는 겁니다. 내가 무언가를 해서 타인에게 칭찬을 받았던 경험을 말이지요. 꼭 크고 거창할 필요가 없습니다. 작고 보잘것 없는 것들도 괜찮습니다. 계속해서 생각해 보는 겁니다. 나로 인해 부모님께서 기뻐하신 일들, 친구나 아는 지인들에게 도움을 주었던 일 등 이렇듯 내가 잘 했던 일들을 쭉 적어 내려가다 보면, 느낄 수 있게 됩니다.

"내가 이런것도 잘했었나?...", "내가 언제 이런 것도 했었지?"

우리가 스스로를 잘 하는게 없고 남들보다 뒤쳐진다고 믿는 이유는 우리가 정말로 못나서가 아닌 우리의 경험 때문입니다. 잘 했었던 기억보다 실패하거나 일이 잘 이루어지지 못했던 경험이 더 많고, 열심히 노력했었지만 노력한 만큼 보상을 받지 못했던 경우가 많을 때 그것이 트라우마가 되어 스스로에 대한 자신감을 잃게끔 합니다. 따라서 울산심리상담센터 마이스토리는 그러한 트라우마에서 벗어날 때, 그리고 작은 것이라도 내가 예전에 잘 했던 것들을 하나씩 나열해가면서 나 자신에 대한 가치와 소중한 존재감을 되찾으시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나 자신이 나를 믿을 때 비로소 스스로에 대한 자존감도 생기는 법이니까요.

그리고 또 한가지... 남과의 비교는 절대로 금물이라는 것! 남과 비교하면 할 수록 점점가며 나 자신은 초라해지게 됩니다. 남의 떡이 더 커 보인다는 옛 말이 있듯이 내가 아무리 스스로에 대한 자존감이 넘친다 해도 한 번씩 나와 남을 비교하다 보면 점점가며 나 자신에 대한 자존감은 떨어지게 됩니. 남은 남이고 나는 나이듯이 내가 가지고 있지 못 것을 남이 가지고 있듯이 남이 가지고 있지 못한 것을 내가 가지고 있을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남과 비교를 하시기 보단 나 자신이 잘하는 것에 초점을 맞춰 스스로를 칭찬해 주고 감싸안아주는 것이 정말로 중요하다고 울산심리상담센터 마이스토리는 말씀드립니다. 스스로를 사랑할 때 비로소 진정한 행복도 경험할 수 있답니다.

이 세상에 똑같은 사람은 한 사람도 존재하지 않듯이 여러분들 한 분 한 분은 이 세상에서 가장 유일한 소중한 존재이십니다. 절대로 잘하는 게 없다고, 남들보다 못하다고 기죽고 힘들어하지 마세요. 그런 생각이 들 때마다 내가 잘 했던 것을 생각하신 뒤 종이에 적어 내려가 보세요. 그리고 내가 잘했던 것들을 적은 종이를 잘 보이는 곳에 놓고 틈날 때 마다 보는 것입니다. 그러면 나 자신에 대한 생각이 긍정적으로 바뀌면서 조금씩 변화되어가는 나 자신을 느끼실 수 있게 되실 겁니다. '나는 나라는 존재 그 자체만으로도 남들이 가지고 있지 않은 것을 갖은 특별한 존재'이니까요. 마이스토리 울산심리상담센터가 늘 여러분들과 함께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홈페이지 바로가기

Posted by 행복담은 의미있는 삶을 찾아가는 길 마이스토리 심리상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