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입니다.

우리 아이가 어른스럽고 엄마말을 잘 들으며

무엇이든지 알아서 척척 잘 해내기까지 하면

부모 입장에선 그보다 더 기쁘고 좋은 일은 없을 텐데요,

 

 

그러나 생각해 보셨나요?

충분히 화가 날 만한 상황에서도

불만이 있을 만한 상황에서도

항상 괜찮다고 말하며 엄마를 안심시키고

태연한 척 하는 우리 아이의 속 마음을 말이지요.

 

착한아이 증후군이란

위와 같이 화가 날 만한 상황에서도

불만이 있을 법한 상황에서도

자신의 감정을 꾹 억누르며 엄마 아빠에게

좋은 모습을 보이려는 아이의 심리적인

증상을 말합니다.

 

 

울산심리치료센터에 아이와 함께

내방하신 분들과 상담을 진행하다 보면

"우리 아이는 원래부터 착해서요!"

라고 말씀하시는 부모님들도 계십니다.

당연히 타고난 천성을 가진 아이도 있긴 있습니다만

그런 아이는 매우 드물죠.

 

그리고 아이는 감정 조절 능력이 성인에 비해

아직 발달이 덜 되어있기 때문에

자기의 욕구를 표현하지 않으면서까지 꾹 참고

좋은 모습을 보여주기란 사실상 불가능한

일에 가깝습니다.

 

 

울고 싶을 때 울고, 웃고 싶을 때 웃으며,

때 쓰고 싶은 땐 때를 쓰는 것이

부모로서는 피곤하긴 해도 아무 문제없이

성장하고 있는 아이인데요,

 

아이가 자연스런 자신의 감정을 억누르면서까지

좋은 모습만을 보이려고 하는데엔 분명한

문제가 있다는 증거이며, 원인과 이유또한

존재하기 마련입니다.

 

항상 바른 모습, 착한 모습만 보이는 우리 아이의

속 마음은 과연 어떨까요?

 

우리 아이가 바르고 착한 모습만을 보인다면

한번쯤 아이의 마음을 점검해 보셔야 합니다.

울산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가 도와드리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울산 남구 삼산동 1540-12 하이블어학원 4층 | 마이스토리 울산센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행복담은 의미있는 삶을 찾아가는 길 마이스토리 심리상담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