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절제 없이 인생을 재미있고 신나게 살아갈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배고플 때 먹고 싶은 것 마음껏 먹고, 담배도 생각나는 대로 막 피우고, 게임도 하고 싶은 대로 마음껏 하고, 내가 하고 싶은 것을 마음껏 하고 즐기고 싶은 것을 자유롭게 즐기고, 내가 하고픈 것, 가고픈 곳, 열망하는 것을 마음껏 해도 아무런 문제가 없다면 너무도 좋고 행복하지 않을까요? 그러나 신은 우리에게 무한한 즐거움을 주시진 않은 것 같습니다. 절제 없이 하고 싶은 것만 할 경우 잠간은 좋지만 그 이후로는 점점가며 삶이 피폐해지니까요.

내가 좋아하는 맛있는 것을 계속해서 먹으면 기분은 너무 좋지만 살이 찌고 비만에 걸립니다. 그리고 내가 재미있어하는 게임을 매일 쉬지 않고 하면 즐거움을 느껴서 좋지만 체력이 약화되고 시력약화와 더불어 건강과 사회성을 해칩니다. 모든 것이 마찬가지입니다. 아무리 좋은 것도 과하면 독이 되듯이 절제가 없다면 아무리 좋은 것도 우리의 삶을 피폐하게 만듭니다. 그렇기에 우리는 즐거움을 줄 수 있는 욕망을 제어할 수 있는 절제를 통해 행복과 욕망사이를 조절함으로써 진정한 인생의 삶을 컨트롤할 수 있는 것인데요, 사실상 이 절제란 너무도 힘들기 때문에 완벽히 하시는 분들은 사실상 드뭅니다.

먹고 싶은 것을 참는 것, 하고 싶은 것을 참는 것,

아무리 참을성이 강한 분들도 참기가 힘든 것이죠. 오늘은 절제를 힘들어하시는 분들을 위한 포스팅으로 절제를 조금 더 잘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리고자 합니다.

절제를 잘 하려면 가장 먼저 무엇이 뒷받침되어야 할까요? 절제를 하고자 하는 의지, 그리고 마음... 이러한 부분이 정말로 중요하지만 이보다 더 중요한 것은 바로 절제할 수 있는 환경을 스스로 조성하는 것이라고 울산심리상담센터 마이스토리는 말씀드립니다. 예를 들어 내가 다이어트를 목적으로 잡았습니다. 그럼 저녁 8시 이후로는 아무것도 먹지 말아야 합니다. 그러나 8시 이후가 되면 너무 배가 고파집니다. 이 때 집에 있음 라면을 끓이게 될 확률이 매우 놓습니다. 먹고 싶으니까요. 그러나 라면을 사 놓지 않거나 꺼내기 힘든 곳에 올려놓고, 배고픔이 느껴질 즈음 집 밖으로 나가 산책을 하거나 운동을 한다면 하면을 끓일 수 없는 환경이 되기 때문에 절제 환경 자체를 유리하게 조성한 사례가 됩니다.

사람의 의지와 의욕을 넘어 이렇듯 절제를 어길 수 있는 환경을 만들지 않는 것 자체가 중요합니다. 아무리 절제를 잘하시는 분도 절제를 어길 수 있는 환경이 완벽히 조성되면 절제를 하기란 쉽지가 않습니다. 예를 들어 금연을 원한다면 흡연자보다는 비흡연자 및 금연자와 더 많이 어울릴 때 훨씬 더 금연에 성공하게 될 확률이 높습니다. 그리고 시험이 눈앞이라면 언제든지 마음만 먹으면 게임을 할 수 있는 컴퓨터가 있는 내 방이 아닌 학교 도서실이나 카페를 이용한다면 공부에 집중할 수 밖에 없는 환경을 만드는 것이죠. 물론 사람마다 차이는 있겠지만요.

절제를 힘들어하는 분들 중 대다수가 절제할 수 없는 환경을 만들어놓은 것이 대부분임을 느끼게 됩니다. 정신력과 의지의 문제를 떠나, 절제가 힘든 환경 속에 계신 경우가 많다는 것이죠. 책상과 방이 어질러져 있는 상태에서 '이제 맘잡고 공부해야지!' 라고 생각을 한다면 그 생각을 오래 지속할 순 없습니다. 필기하려 해도 펜이 안 보이고, 공책을 찾는데 책장이 어질러져 있어 뒤숭숭하기 때문입니다. 사람은 무언가를 지속할 수 있는 정신력과 의지를 기본적으로 갖추고 있습니다. 물론 여러분들도 모두가 말이지요. 나는 이 두가지가 없어서 맨날 작심삼일이 되는 거야! 라고 생각하시기보다는 내 주변 환경은 어떤지부터 먼저 되돌아보셔야 합니다. 정말로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인지, 다이어트를 유지할 수 있는 환경인지... 이 외에도 내가 목적한 것을 이루기 위해 최적의 환경을 내 스스로 만들어가고 있는지 말이지요.

홈페이지 바로가기

Posted by 행복담은 의미있는 삶을 찾아가는 길 마이스토리 심리상담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울산심리상담센터

마이스토리입니다.

 

 

 

 

6월 5일 월요일

저희 울산심리상담센터 마이스토리에서

방송촬영이 있었습니다.

 

"KBS 속보이는 TV 인사이드" 라는 프로였는데요,

 

울산센터 정고운 원장님과

이아름 부원장님께서 출연하시게 되었습니다.

 

 

 

 

심한 관계갈등을 겪고 계신 한 모녀지간!

 

어머님하고 딸님과의 심한 관계갈등을

풀어드리는 과정에서 모녀지간에 서로의 마음을 이해하고

알아가는 것이 이번 촬영분의 목적이었는데요,

 

어머님와 따님을 대상으로 간단한 MS검사와 더불어

초기상담과 인터뷰, 그리고 가족미술치료를

진행하는 모습을 촬영하였습니다.

 

 

 

 

울산심리상담센터 정고운 원장님께서는 초기상담과 인터뷰를 진행해 주셨으며

이아름 부원장님께서는 미술치료를 진행해 주셨는데요,

위의 사진은 초기상담을 하고 계신

울산심리상담센터 정고운 원장님의 모습이에요.

 

 

 

 

 

가족미술치료가 시작되기 전 준비중이신

이아름 부원장님~

아름다운 외모답게 실력도 넘버원~

이아름 부원장님은 우수한 심리 전문성을 갖추신

A급 심리상담전문가이시랍니다.^^

 

 

 

 

촬영 중간중간 V포즈도 취해 주시고요~

아름다운 미소가 매력이신 울산심리상담센터 정고운 원장님!

방송촬영이라 긴장되실법도 한데

오히려 촬영 자체를 즐기고 계신 정고운 원장님이세요.^^

진정한 프로페셔널한 매력 넘 멋지시죠?

 

 

 

 

카메라가 돌아가도

내담자분께 온전히 집중하시는 정고운 원장님~

원장님께서는 어떠한 상황 속에서도 마음이 편안한 분위기를

만들어 주시기 때문에 많은 내담자 분들께서

정고운 원장님을 찾아주신답니다.

 

 

 

 

따뜻하고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모든 프로그램을 무사히 마친 울산심리상담센터 마이스토리,

어릴 때 꿈이 좌절된 이유로 딸에게 자신이 꿈꿨던 길을 강요해 왔던 어머니와

어머니의 의견에 따랐지만 적성에 맞지 않아 힘듦을 겪어왔던 딸!

 

모녀지간 서로의 의견이 너무 달라

갈등이 심했었지만

 

첫 딸이기에 딸이 잘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그렇게 했었던 어머니의 입장과

딸의 진짜 속마음을 상담을 통해 서로가 알아볼 수 있었던

귀한 시간이었습니다.^^

 

KBS 속보이는 TV 인사이드,

울산심리상담센터 마이스토리가 나온 촬영분은

6월22일 목요일 밤8시55분에 방송된다고 하는데요,

모두모두 본방사수 해주실거죠?^^

 

마이스토리는 앞으로도 방송을 통해

삶의 행복을 쭈욱 실현해 나갈 것입니다.

여러분들의 많은 응원 부탁드리고요,

울산심리상담센터 마이스토리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울산 남구 삼산동 1540-12 하이블어학원 4층 | 마이스토리 울산센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행복담은 의미있는 삶을 찾아가는 길 마이스토리 심리상담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