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울산 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입니다. 아이에게나 남편에게나 없어서는 안될 소중한 정신적 지주인 아내! 아내와의 사별은 아빠에게나 아이에게나 큰 충격이 아닐 수 없습니다. 그러나 아내와의 사별 후에도 아내의 빈 자리를 채워가며 열심히 아이를 키우시는 멋진 아빠분들이 많이 계신데요, 아빠로서 당연히 해야할 의무라 할지라도 아내가 없는 심리적 외로움을 극복하며 혼자 아이를 키우는 것은 결코 쉬운일이 아닐 것입니다.

울산 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

오늘은 그런 아빠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어드리고자 이 글을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혼자 아이를 키우시는 과정에서 육체적 심리적으로 어려운 부분들이 많고 육아 지식의 부족으로 난감한 상황에 처하는 부분 많으실 텐데요, 따라서 아내분과의 사별 후에도 아이를 건강하게 잘 키울 수 있는 몇가지 방법을 울산 심리치료센타 마이스토리가 제공해 드리고자 합니다. 자 그럼 함께 알아보도록 하실게요.^^

울산 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 - 엄마가 없어도 충분히 행복한 아이로 커나갈 수 있습니다.

1. 아이들이 엄마 없이도 잘할 것이라는 확고한 믿음을 가지세요

엄마가 없어서 힘들지라도 아이들은 앞으로 충분히 행복한 삶을 살아갈 것입니다. 아빠가 먼저 이런 생각을 가지셔야 하고 아이들 또한 이런 마음을 갖을 수 있게끔 도와주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엄마가 살아 있었다면 널 보고 정말 자랑스러워 할 거야!" 라는 말도 아이에게 해주심으로써 아이가 슬픔을 승화시키고 극복할 수 있게끔 도와주세요.

2. 사회적 접촉을 피하지 마세요

아내와의 사별후 아빠가 겪게되는 가장 큰 고통은 아내의 빈 자리로 인한 외로움입니다. 힘든 과정일 순 있지만 이럴 수록 더욱 긍정적인 마음을 가지고 사회적 관계를 확립하셔서 아이도 그런 아빠를 보고 긍정적인 마음을 가질 수 있도록 해 주시는 것이 중요하답니다. 하늘 나라에 있는 아내도 남편이 더욱 열심히 사는 것을 바라고 있지 않을까요? 파이팅입니다.

3. 친척이나 친구, 이웃의 도움을 적극적으로 받아들이세요

혼자서 모든 외로움을 견디려고 하지 마세요. 주변의 관심과 도움을 고마운 마음으로 받아 보는 것입니다. 주변의 관심은 아이에겐 엄마에 대한 슬픔을 잊게 하는 치유제요, 아빠에겐 아이를 키우는데 있어 큰 힘이 됩니다. 이런 힘이야말로 긍정적인 마음을 갖게 하여 아이를 잘 키울 수 있는 원동력이 되지요.

울산 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 - 아이의 슬픔을 당연하게 받아들이세요

4. 아이에게 슬퍼할 시간을 주세요

슬퍼하는 것은 위기가 아닌 하나의 과정으로서 당연한 것입니다. 억지로 강해짐을 요구하거나, 엄마 생각하며 울지 말라고 하시는 아빠들도 많이 계신데요, 이것은 아이를 강하게 키우는게 아닌 아이의 정서를 역으로 거스르는 행위로 결론적으론 아이의 건강한 정서 발달에 좋지 않습니다. 아이가 충분히 슬퍼할 수 있는 시간을 주시고, 엄마의 슬픔을 긍정적으로 함께 승화시킬 수 있는 방법을 찾으시는 것이 바람직한 방법입니다.

5. 아이에게 엄마 이야기를 해 주며 기억을 되새겨주세요

홀로 아이를 키우시는 아빠들께서 가장 조심스러워하는 부분일 것인데요, 엄마에 대한 이야기를 해야하나 말아야하나? 일 것입니다. 그러나 아이에게 엄마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은 아이에게는 더 좋은 방법일 수 있습니다. 앨범을 보며 엄마와의 추억을 상기시켜주거나, 엄마가 너를 얼마나 사랑했는지를 일깨워 주실 경우 아이는 그런 엄마의 사랑을 다시한번 느끼며 건강하게 성장해나갈 수 있습니다.

외롭지 않고 행복한 분들께도 어려운 육아!, 그러나 아내가 없는 외로움 속에서도 어려움 속에서도 꿋꿋하게 아이를 키워 나가시는 멋진 아빠분들! 그러한 아빠분들 옆에 저희 마이스토리가 든든한 지원자가 되어드리겠습니다. 울산 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울산 남구 삼산동 1540-12 하이블어학원 4층 | 마이스토리 울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행복담은 의미있는 삶을 찾아가는 길 마이스토리 심리상담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부산 아동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입니다. 아빠로서 아이에게 사랑을 표현하고 싶지만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 어색하고 어려워하시는 분들이 많으시더라고요. 아무래도 아빠는 엄마에 비해 아이와 떨어져 있는 시간이 많다 보니 아이에게 전달하고 표현하는 부분에 있어선 대부분 어려워 하시는 것이 사실인데요,

그러나 그러한 어색함과 어려움을 감수하고서도 아이에게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해 소통을 시도하시는 그러한 노력이야말로 정말로 아름답지 않나요? 오늘은 그런 멋진 아빠들을 위해 아이에게 쉽게 적용할 수 있는 아빠의 사랑표현 방법 10가지를 부산 아동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가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1. 아이와 함께 신나게 놀아주세요

아빠의 가장 큰 장점은 아이에게 기대감을 심어줄 수 있다는 것입니다. 하루종일 엄마와 함께 있었으니 아이도 아빠와 함께 있을때를 기대하게 되는 것이죠. 그런 아이의 기대감을 잘 충족시켜주고 신나게 놀아주신다면 아이도 아빠와 함께 하면서 아빠의 사랑을 느낄 수 있게 됩니다.

2. 아이를 꼭 안아주세요.

무뚝뚝한 분들은 어색하실수도 있겠지만 아이를 꼭 안아주시는 것은 100마디 사랑한단 말 보다 훨씬 더 효과가 있답니다. 평소에 하시기 어색하시다면 아이가 무언가를 잘 했을 때, 아이가 속상해 할 때 이럴 때를 기회로 삼아보세요. 만약 평소에 꾸준히 안아주실 수 있다면 더욱 전달 효과는 커집니다.

3. 아이에게 뽀뽀해 주세요.

아이는 엄마의 뽀뽀엔 익숙해져 있어도, 아빠의 뽀뽀엔 익숙해져 있진 않을 것입니다. 따라서 아빠가 뽀뽀를 하면 분명히 '에이 더러워' '아~ 아파!' 라며 인상을 찡그리는 경우가 많죠. 그러나 그때만 그럴 뿐! 시간이 흐르며 '나도 아빠에게 사랑받고 있다'라는 행복감이 아이에게 생기게 됩니다.

4. 아이의 말을 잘 들어 주세요.

아이가 엄마로 인해 성격이 형성된다면 아빠로 인해 사회성 및 문제 해결력을 배우게 됩니다. 아이가 무언가를 아빠에게 이야기 하거나 물어볼땐 아이의 말을 잘 귀담아 들으시고 공감해 주세요. 그리고 하나하나 아이가 이해하기 쉽도록 설명해 주시는 것입니다. 그렇게 하신다면 아이는 아빠를 믿고 신뢰하게 되며 아빠가 자기를 사랑하고 있다고 느끼게 됩니다.

부산 아동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 - 잘못된 것을 그냥 넘어가는 것은 진정한 사랑 표현이 아닙니다.

5. 진심어린 충고도 아끼지 마세요.

아이의 말을 잘 공감해 주는 것도 중요하지만 진심어린 충고도 아끼지 않아야 합니다. 아이가 무언가를 잘못했을 경우엔 따끔하게 지적하신 뒤 왜 그러면 안 되는지를 너그럽게 설명해 주세요. 그리고 충고를 하신 뒤엔 꼭 안아주심으로서 너에게 나쁜 감정이 하나도 없으며, 사랑의 마음이었다는 것을 표현해 주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렇게 하신다면 아이도 꾸중을 사랑으로 받아들이게끔 됩니다.

6. 아이가 잠자리에 들땐 아이의 이불을 덮어주며 인사하세요.

잠자리에 들때 아이는 감수성이 풍부해집니다. 이때 아빠가 이불을 덮어주며 잘 자라고 인사해 주신다면 아이는 아빠의 그러한 행동에서 사랑을 느끼게 됩니다. 한번 시도해 보시는건 어떠실까요?^^

7. 직장에 계실때 아이와 잠깐 통화하는 것도 좋은 표현 방법입니다.

직장에서 점심 시간이라던가 혹은 야근을 하신다면 저녁시간때 아이와 잠깐 통화를 하시는 것도 사랑표현의 좋은 방법입니다. 비록 목소리일 뿐이지만 아빠를 느낄 수 있다는 것 자체가 아이에겐 크나큰 설렘이요 행복이니까요.

부산 아동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 - 목마야 말로 아이와 친밀감을 형성할 수 있는 아빠만의 훌륭한 육아 영역입니다.

8. 목마를 테워주세요.

아이에게 목마를 태워주세요. 목마는 엄마가 할 수 없으면서도 아이에게 짜릿한 재미를 선사하는 아빠만의 육아 영역입니다, 목마의 재미만이 아니더라도 목마는 아빠와 아이사이에 친밀감을 상승시키는 가장 좋은 놀이 수단중의 하나이지요.

9. 아이에게 별명을 지어주세요.

아이에게 별명을 지어 주시고 별명을 부르실 경우, 아이와의 친밀감을 높일 수 있습니다. 단 별명도 아이가 기분나빠하는 별명을 지어서는 안되겠지요?

10. 평소 사랑한다는 말을 해주세요.

몸과 마음으로 사랑을 표현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그러나 '말'의 영향력은 매우 커서, 말로서 같이 표현을 해 주실 경우 아이는 더욱 뚜렷하게 아빠의 사랑을 느끼게끔 되죠. 단 언행일치(말과 행동이 같음)가 반드시 될때 '사랑해' 라는 말도 효력이 있습니다.

엄마 아빠의 사랑을 골고루 받으며 자란 아이가 행복합니다. 성격상 어색하신 분들께서도 아이의 행복을 위해 위와 같이 사랑을 표현하시는 것을 노력해 나가신다면 아이는 물론이요 아빠에게도 놀라운 변화가 일어날 거예요. 그 변화는 바로 '행복' 이죠.^^

이상 부산 아동심리치료센터 마이스토리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해운대구 재송동 1220 센텀필 상가 1관 601호 | 마이스토리 부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행복담은 의미있는 삶을 찾아가는 길 마이스토리 심리상담센터

댓글을 달아 주세요